TV국민일보

한·일 양국이 ‘레이더 공방’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일본 방위성이 새로운 증거라며 레이더 경보음을 21일 공개했다. 방위성은 레이더 갈등과 관련해 한국 정부와의 협의도 중단하겠다고 했다.

NHK방송이 방위성에서 제시한 증거라며 내놓은 경보음 특유의 소리는 18초간 울린다. 해상초계기가 레이더 전파를 탐지했을 때 나오는 경보음이라는 게 방위성 설명이다.
방위성은 이 증거로 한국군 구축함이 자국 해상자위대 초계기를 사격 관제용 레이더로 조사했다는 의혹에 객관성을 더욱 강화했다고 밝혔다.


서윤경 기자 y27k@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