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영덕군의회는 23일 전체 의원 간담회를 열고 올해 해외연수를 전면 취소하고 예산 전액을 반납키로 했다. 영덕군의회 제공.

경북 영덕군의회는 23일 전체 의원 간담회를 열고 올해 해외연수를 전면 취소하기로 했다.

이에 올해 7명의 군의원 1인당 210만원씩 책정된 해외 연수비 1470만원을 전액 반납하기로 했다.

반납한 연수비는 관내 일자리 창출에 활용할 계획이다.

김은희 영덕군의회 의장은 “예천군의회 해외연수를 거울삼아 전체 의원이 해외연수를 취소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의견을 모았다”고 말했다.

영덕=안창한 기자 changha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