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센터장 김정연)는 23일 롯데시네마 청량리점에서 SK이노베이션과 함께 중증장애인 초청해 영화를 관람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행사는 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 훈련생, 기쁨이싹트는나무(장애인보호작업장), 동대문장애인부모회 등 지역사회 발달장애인 150명과 SK이노베이션 임직원,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 및 경기북부지사 직원들이 참여해 팝콘과 영화를 함께 즐겼다.

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 김정연 센터장은 “중증장애인의 즐거운 문화체험은 사회적응력과 자신감을 높이고, 발달장애인에 대한 친근하고 긍정적인 인식을 확산시켜 고용으로 이어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 센터는 앞으로도 의미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역사회와 함께 적극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