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이용규♥유하나, 두 아이 부모 된다… 6년 만에 둘째 임신

인스타그램.

야구선수 이용규와 배우 유하나 부부가 둘째를 임신했다.

유하나는 7일 자신의 SNS에 “임신 12주 때 찍은 사진”이라는 글을 통해 임신 소식을 직접 알렸다.

이후 유하나는 SNS 라이브 방송을 통해 대중과 소통하던 중 임신 소식을 한 번 더 언급했다. 유하나는 라이브 방송에서 “저는 아들이든 딸이든 상관없다”며 “용규 선수도 잇몸이 만개했다”고 전했다.

2011년 야구선수 이용규와 결혼한 유하나는 2013년 첫 아이를 출산한 데 이어 6년 만에 둘째 아이 임신 소식을 알렸다.

항공사 모델로 데뷔한 유하나는 이후 드라마 ‘솔약국집 아들들’ ‘파라다이스 목장’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이용규는 아들 도헌군과 함께 SBS 예능 프로그램 ‘오 마이 베이비’에 출연하기도 했다.

김나연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