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8일 동두천시는 각 동 행정민원팀장 및 환경 담당공무원을 대상으로 이동형 CCTV 운영관련 교육을 실시했다. 동두천시 제공

경기도 동두천시는 불법투기로 인한 도시 미관 저해 및 주민 불변사항을 해결하고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고자 이동형 CCTV를 확대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시는 지난해 지역내 상습 무단투기지역에 이동형 CCTV 2대 운영으로 무단투기가 현저히 줄어드는 등 무단투기 지역이 개선됨을 확인하고, 이에 올해 9대를 추가해 총 11대를 운영할 계획이다.

시는 이 중 8대를 각 동 행정복지센터에 1대씩 배부해 각 동에서 자체적으로 무단투기 및 민원발생 지역에 설치·운영하도록 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지난 8일 각 동 행정민원팀장 및 환경 담당공무원을 대상으로 이동형 CCTV 운영관련 교육을 실시했다.

시 관계자는 “이동형 CCTV 확대 운영으로 주민들의 무단투기에 대한 경각심을 높여 무단투기가 줄어들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깨끗한 동두천시를 위해 종량제봉투를 사용하는 등 적법하게 배출할 것을 당부 드린다”고 전했다.

동두천=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