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울산시, 소상공인 창업 자금 경영 원스톱 지원

울산시는 울산경제진흥원에서 소상공인의 창업 등을 지원하는 ‘소상공인 행복드림센터’ 를 개소 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송철호 시장과 황세영 시의회 의장, 하인성 울산중기청장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행복드림센터는 울산경제진흥원(북구 산업로 915) 1층에 면적 94㎡ 규모로, 5명의 인력으로 운영된다.

소상공인 마케팅, 재무관리, 온라인교육 등 창업·경영 아카데미 교육, 1대 1 맞춤형 컨설팅, 경영환경개선사업, 소상공인 실태조사 분석 등을 진행한다.

특히 행복드림센터는 창업·경영 아카데미와 컨설팅을 수료한 소상공인에게 금융기관과의 특별협약을 통해 우대금리 적용과 보증한도의 특별확대, 보증료 감면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또 월 3회 아카데미를 개설해 창업과 경영에 필요한 유용한 정보도 제공한다.

사업 관련 문의는 울산시 행복드림센터 누리집을 통해 할 수 있다.

울산=조원일 기자 wch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