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전남도, 올해 공무원 1842명 채용···역대 최다

-장애인·저소득층 등 별도 선발…양질의 일자리 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

전남도는 올해 신규 지방공무원 1842명을 채용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1618명)보다 224명 늘어난 역대 최대 규모다. 정부의 공무원 증원 정책과 베이비 붐 세대의 대규모 퇴직에 따른 것이다.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직급별 채용인원은 7급 83명, 8급 117명, 9급 1564명, 연구사 28명, 지도사 50명이다.

특히 총 채용인원의 85%를 차지하는 9급의 경우, 행정직 578명, 시설직 306명, 사회복지직 192명 등 18개 직렬에서 선발한다.

신규 공무원 채용은 공개경쟁시험을 원칙으로 하되, 우수 인력 확보와 전문성 강화를 위해 연구직 및 일부 기술직 등은 경력경쟁시험으로 실시한다.

특히 사회 소수계층의 공직 진출 기회 확대를 위해 장애인 59명, 저소득층 53명, 국가유공자 25명, 고졸(예정자 포함) 16명을 별도로 선발한다.

장애인 응시자에게는 확대 문제지, 시간 연장, 대필 등 응시생 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응시 자격은 2019년 1월 1일 이전부터 주소지가 전남으로 돼 있거나 2019년 1월 1일까지 과거 3년 이상 전남에 거주한 사실이 있어야 한다.

7급·연구사·지도사는 20세 이상(1999년 12월 31일 이전 출생자), 8·9급은 18세 이상(2001년 12월 31일 이전 출생자)이면 응시할수 있다.

필기시험은 분야별로 5회로 나눠 치러진다. 자세한 사항은 전남도 누리집 시험정보 공고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무안=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