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어센던트 원, 14일 정식 서비스 시작


넥슨(대표 이정헌)은 14일 데브캣 스튜디오가 개발한 PC온라인 신작 ‘어센던트 원(ASCENDANT ONE)’을 정식 출시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9월부터 약 4개월 간 얼리 액세스 프로그램으로 체험 서비스를 제공한 ‘어센던트 원’은 유저 의견 반영 및 밸런스 조정 작업 과정을 거쳐 이날 비로소 본격 서비스에 돌입했다.

5대5 팀 대전 MOBA게임 ‘어센던트 원’은 그리스 신화를 SF로 각색한 세계관을 바탕으로, 첫 여성 티탄 ‘레아’, 최강의 전사 ‘아킬레우스’를 포함한 개성 넘치는 26종의 ‘어센던트(캐릭터)’를 활용해 즐기는 전략 플레이가 특징이다.

밤과 낮이 구분되는 전장에서 박진감 넘치는 전투를 치른다. 색상 및 재질을 원하는 대로 변경 가능한 ‘커스터마이징’ 기능과 다른 플레이어들의 전투 장면을 지켜볼 수 있는 ‘관전 시스템’ 등이 특징이다.

넥슨은 3월 13일까지 ‘최신 컴퓨터’, ‘고성능 그래픽카드’, ‘넥슨캐시’ 등 다양한 혜택을 지급하는 ‘아르테미스의 백발백중 룰렛’ 이벤트를 진행하고, ‘주말 버닝’, ‘완벽공략’, ‘SNS 공유’ 등 다채로운 ‘어센던트 원’ 출시 기념 이벤트를 통해 ‘경험치부스터’, ‘BP(Battle Point)’, ‘넥슨캐시’, ‘메두사 스킨’ 등 보상을 제공한다.

‘어센던트 원’ 게임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