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영상 캡처

가수 아이유가 팬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전북 김제시 김제여고 졸업식장에 깜짝 방문했다. 관련 영상이 SNS 등을 통해 공개되면서 화제를 모았다. 덕분에 실시간 검색어에 아이유의 이름이 오르내리고 있다.

소속사 카카오M에 따르면 아이유는 14일 오전 김제여고 졸업식장을 찾아 자신의 팬을 비롯해 졸업생과 교직원에게 프리지어 꽃다발과 초콜릿, 화장품을 전달하고 노래 선물을 했다. 이날 아이유는 ‘너의 의미’를 부르며 깜짝 등장했다. 노래를 마친 아이유는 팬을 불러 포옹한 뒤 직접 꽃다발과 향수를 선물했다.



아이유는 “이 학생이 유애나(팬클럽명)인데, 저의 10주년 팬 미팅에 와서 소원으로 학교 졸업식에 친구들을 위해 와줄 수 있냐고 요청했다”며 “소원을 개인을 위해 쓸 수 있는데도 친구들과 함께 졸업을 축하해달라고 한 이 친구에게 박수를 보내 달라”고 말했다.

아이유는 프리지어 꽃을 선물한 이유에 대해 “꽃말이 ‘당신의 시작을 응원합니다’라는 뜻”이라며 “3학년 친구들 졸업을 축하한다”고 말했다. 선물을 받은 팬은 “끝까지 안 올 줄 알았는데…”라며 말을 잇지 못했다.




또 졸업생들에게 축하 인사를 한 뒤 신곡 ‘삐삐’를 열창했다. 마지막 인사로 아이유는 “다시 한번 졸업 축하고 건강하고 즐거운 20대를 맞이하길 바란다”며 “오늘 만나서 반가웠고 사회에서 만나면 김제여고 3학년 졸업생이라고 인사했으면 좋겠다. 학창시절 동안 고생 많았다”고 말했다.

아이유의 이번 깜짝 방문은 지난해 9월 열린 데뷔 10주년 팬 미팅에서 비롯된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한 팬이 소원을 말하는 코너에서 ‘스쿨어택’을 요청했다. 이에 아이유는 학교 축제가 이미 끝났다는 말에 졸업식에 가겠다고 약속했었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