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항소심 준비하는 김경수, “봄이 올 것이다”


1심에서 법정구속된 김경수 경남지사가 “차분히 항소심 준비하겠다”는 옥중 메시지를 전했다.

김 지사는 15일 페이스북을 통해 “항소심 재판부가 결정됐다고 한다. 여러 의견이 있겠지만, 담담하게 제가 할 수 있는 일을 하려 한다”고 밝혔다. 메시지는 변호인을 통해 김 지사 부인에게 전달된 내용이다.

김 지사는 “염려해주시는 분들께 감사하다”며 “경상남도를 한 번 더 챙겨주시고 응원해주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봄이 올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선우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