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풍양보건소는 20일 오남 지역 생활개선회 회원을 대상으로 ‘감염병 예방교육’을 실시했다. 남양주시 제공

경기도 남양주시풍양보건소는 20일 오남 지역 생활개선회 회원을 대상으로 ‘감염병 예방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감염병예방의 시작이라고 할 수 있는 올바른 손씻기에 대한 이론과 영상 자료로 함께 손씻기 방법을 연습하여 교육의 효과를 더욱 높였다.

또한 진드기 매개 감염병인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을 예방하기 위해 안전수칙 및 기피제 사용법을 통해 생활 속에서 감염병예방을 실천하도록 교육했다.

감염병 예방은 손씻기만 실천해도 70%이상의 예방 효과를 높일 수 있어 메르스나 홍역, 호흡기세포융합증후군, 수인성 감염병 등 감염병 발생위험을 감소시킬 수 있는 매우 중요한 예방법이다.

증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은 아직 치료제나 백신이 없어 농작업, 나물 채취, 임산물채취, 밤 줍기, 성묘·벌초나 등산 등 야외활동 시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안전수칙을 실천하는 것이 최선의 예방법이다.

남양주풍양보건소 관계자는 “감염병교육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 주민이 원하는 곳을 방문하고 시청각매체를 활용한 교육과 실습을 함께해 시민이 생활 속에서 감염병을 예방 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예방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남양주=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