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베트남 하노이에서 김혁철 북한 국무위원회 대미 특별대표와 의제 협상 중인 스티브 비건 미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가 22일 오전(현지시각) 아침 식사를 위해 숙소인 오텔 뒤 파르크 하노이 호텔 식당을 찾아 관계자들과 대화하고 있다.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