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젠(대표 김태영)이 오는 3월 정식 출시를 앞둔 신작 모바일 MMORPG ‘마스터 탱커’의 비공개테스트(CBT)를 시작한다.

웹젠은 22일 낮 12시부터 24일까지 3일간 ‘마스터 탱커’ CBT를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안드로이드 OS 기기를 보유한 이용자라면 이번 테스트에 참여할 수 있으며, 게임홈페이지 또는 구글플레이 스토어에서 게임 클라이언트를 내려 받아 설치하면 된다.

‘마스터 탱커’는 2018년 해외에서 먼저 출시되었던 신작 ‘MT4’의 한국 서비스 버전으로 ‘멀티콘셉트 캐릭터’를 차별화 요소로 내세운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이다. 직업별 캐릭터를 ‘영웅 캐릭터’와 ‘MT 캐릭터’ 중에서 취향에 맞는 외형으로 골라 게임을 즐길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마스터 탱커’에는 PC게임에서 대규모로 즐겼던 ‘레이드’ 콘텐츠가 모바일 환경에 맞게 구현되어 있어, 동료들과 역할을 분담해 던전과 다양한 보스 몬스터를 공략하는 협동 플레이가 가능하다.

웹젠은 “이번 비공개테스트에서 참여자들의 플레이 성향을 분석하고, 특히 어떤 콘텐츠에서 재미를 느끼는지 검증할 계획이다”면서 “이후 게임 밸런스와 서비스 안정성 등의 개발보완을 거쳐 오는 3월 국내 게임시장에 정식으로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