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장신대, 예배극 ‘김마리아’ 무대에

3·1운동 100주년 기념 특별극


장로회신학대학교(총장 임성빈)는 8일 오전 11시 서울 광진구 이 학교 한경직기념관에서 예배극 ‘김마리아’를 무대에 올린다.

예배극의 부제는 ‘하나님을 경외하고 민족을 사랑하며 말씀을 실천한 자’이다.

일본 유학생인 김마리아(1892∼1944·사진)는 2·8 독립선언서를 들고 부산항으로 입국해 서울을 거쳐 황해도까지 날랐다.

3·1운동에 참여해 체포됐다.

출옥한 뒤에는 여성 독립단체인 ‘대한민국애국부인회’를 조직했다.

예배극 ‘김마리아’는 3·1운동 100주년 기념 특별예배극으로, 장신대 경건교육처(처장 이상억)가 주관한다.

후원 및 협찬은 기독교학교정상회추진위원회, 영락교회,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 여전도연합회, 극단 좋은소식 등이다.

유영대 기자 ydyo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