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전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29)과 정준영이 만든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이하 정준영 단톡방)에 새로운 멤버가 등장한 것으로 드러나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네티즌들은 이니셜로 공개된 멤버를 추측하면서 특정 프로그램을 거론하고 있다.

MBC 뉴스데스크는 정준영 단톡방에 승리와 FT아앨랜드 전 멤버 최종훈, 하이라이트 전 멤버 용준형 외에도 가수 K씨와 J씨 2명과 모델 L씨 등이 포함됐다고 28일 보도했다. 단톡방 멤버는 기존 8명 외에 모두 14명이며 이중 가수가 8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보도 후 정준영이 해외 성매매 의혹이 불거진 시점과 JTBC에서 방송한 예능 프로그램 ‘히트메이커’의 촬영 시기가 겹친다는 점을 근거로 히트메이커에 출연진들이 정준영 단톡방 멤버라는 의심이 이어졌다. 정준영은 2016년 4월 단톡방에서 “베를린이 재미있다”고 말했다. 이에 이종현은 “잤냐”고 물었고 정준영은 “어, 여자들 괜찮아. 루마니아 애들이 많아”라고 답했다.

2016년 5월 방영된 JTBC 히트메이커는 파일럿 3부작 예능 프로그램으로 2016년 4월 독일에서 촬영됐다. 출연자는 정준영과 강인, 정진운, 이철우다. 이들의 이니셜이 MBC가 보도한 정준영 단톡방의 새멤버들의 이니셜과 일치한다. 때문에 히트메이커가 인터넷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내리고 있다.

공교롭게도 JTBC는 29일 정준영이 출연한 VOD 영상을 삭제한다는 방침까지 밝히면서 의심은 더해졌다. JTBC는 히트메이커 뿐 아니라 정준영이 출연한 ‘헌집 줄게 새집다오’ ‘아는 형님’ 등의 VOD를 모두 삭제한다는 방침을 밝혔다. 이는 지상파 3사와 CJ ENM과 함께 이뤄진 조치다.

그러나 많은 네티즌은 히트메이커 출연진들이 정준영 단톡방 멤버라는 의혹이 불거지면서 내려진 조치라는 추측을 내놓고 있다. 이에 대해 담당 PD는 한 매체를 통해 “제작진은 모르는 일”이라며 “제작진과 멤버들의 숙소가 달라 사생활에 대해선 알 수 없다”고 반박했다.

한편 히트메이커 출연한 정진운과 이철우는 현재 군 복무 중이며 강인은 과거 불미스러운 일로 연예 활동을 잠정 중단한 상태다. 정준영은 성관계 장면을 몰래 촬영한 영상을 유포한 혐의(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로 지난 29일 검찰에 송치됐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