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대한애국당 박태우 사무총장(오른쪽)과 인지연 수석대변인이 박근혜 전 대통령 형 집행정지 신청 이유 및 이에 대한 입장을 밝히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뉴시스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