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국내 대표 면생리대 브랜드 한나패드, 자사 제조 생리컵 '한나컵' 출시


국내 대표 여성 위생용품 제조 기업인 (주)지앤이헬스케어에서 생리컵 ‘한나컵’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주)지앤이헬스케어는 국내 대표 면생리대 브랜드 한나패드의 제조 업체로, 새롭게 출시된 생리컵 한나컵은 2005년부터 14년간 면생리대를 생산해온 (주)지앤이헬스케어에서의 노하우가 집약된 국내 최초 자사 제조 생리컵이다.

한나컵은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판매 허가를 받은 제품으로 인체에 무해한 국산 의료용 등급(Medical Grade) 실리콘을 사용해 유해 성분 우려 없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포궁 길이나 숙련도에 따라 선택 가능하도록 소형과 중형 2가지 사이즈로 출시되며, 마치 꽃잎을 품은 듯 유려한 꽃라인과 V 쉐이프 디자인으로 삽입이 용이하다.

양에 따라 최대 8시간 정도 착용 가능하고 월등한 흡수량을 자랑 할 뿐만 아니라 장시간 착용에도 피부 거슬림이나 불쾌한 냄새가 없어 야외 활동에 적합하다.

한나컵 관계자는 “한 번의 구매로 장기적인 사용이 가능해 경제성이 뛰어난 데다 재생 종이 패키지를 사용하여 친환경성도 겸비했다. 이를 통해 소비자들의 가치소비에 있어서도 높은 만족도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한나컵은 생리컵 전용 파우치와 세정제를 구비해 소비자들의 편의성을 한층 높였으며, 오는 5월 말일부터 공식 홈페이지와 각종 온라인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다.

한편, 여성위생용품 종합브랜드 (주)지앤이헬스케어는 다회용 면생리대, 일회용 순면생리대, 생리컵을 비롯해 다양한 여성 위생용품으로 제품군을 확대하고 있다.

디지털기획팀 이세연 lovok@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