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신세경이 레깅스 패션도 도전했다.

신세경은 최근 스포츠 브랜드 안다르 모델로 TV 광고를 촬영했다. 영상에서 신세경은 몸에 착 붙는 레깅스를 입고 몸매를 뽐냈다. 안다르 측은 “신세경이 편안한 레깅스룩으로 청순함은 물론 섹시함까지 선보였다”고 설명했다.



‘더 나은 일상’이라는 광고의 콘셉트에 맞춰 촬영된 안다르의 새 광고에는 신세경이 레깅스를 입고 부산을 여행하는 장면이 담겼다.





신세경은 7월 방송되는 MBC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의 여사관 구해령으로 시청자를 만난다.


신은정 기자 sej@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