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대공원 장미축제’가 22일부터 26일까지 울산대공원 장미원 및 남문광장 일원에서 펼쳐진다.

17일 울산시에 따르면 울산시와 SK울산Complex가 공동 주관해 올해로 13회째를 맞은 이 축제는 '러브스토리 인 울산'을 주제로 공연과 전시, 체험 행사 등을 선보인다.

개막식은 22일 울산대공원 장미원 메인 무대에서 축하 퍼레이드, 불꽃 쇼, 멀티 레이저 쇼 등으로 진행된다. 개막공연으로는 소향, 이건명, 뉴프라임오케스트라의 ‘판타스틱 러브’가 펼쳐진다. 23일에는 웅산, 전제덕의 ‘Jazz Perfume’, 24일 유리상자, 박학기, 정동하, 해나의 ‘응답하라! 청춘아!’ 25일 볼빨간사춘기, 스웨덴 세탁소, 스무살의 ‘수줍은 장미’ 공연 등이 이어진다. 또 26일 폐막공연으로 YB밴드(윤도현)의 ‘나는 나비, 너는 장미’가 선보인다.

지역 예술공연단체, 울산거주 외국인들의 민속공연, 인형극 등도 준비됐다.

특별행사로는 시민이 참여하는 퍼레이드가 26일 울산대공원 동문∼정문∼장미원을 걷는 코스로 진행된다. 장미를 주제로 다양한 코스프레 장식으로 펼쳐지는 이색 퍼레이드로 이번 행사는 시민참여자를 사전모집을 하였으며 행사당일 참여도 가능하다.

장미축제 행사기간 동안 장미원내 갈티못에 어린왕자를 테마로 한 러브매직 ‘마법의 연못’, 장미빌리지, 장미 사진콘테스트 및 수상작품전시, 로즈카페, 행복카페 등이 장미원과 남문ㆍSK광장에서 운영된다.

울산=조원일 기자 wch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