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모 전문 미용사 '엘샘' 이미영씨. 이미영씨 인스타그램 캡처

탈모 전문 헤어디자이너 ‘엘샘’ 이미영씨가 탈모인들을 위한 헤어스타일링 법으로 네티즌들 사이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누리고 있다. 이씨는 SNS에서 ‘탈모계 이국종’으로 불린다.

이씨는 최근 MBC 예능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 출연해 탈모인들을 위한 헤어 연출법을 공개했다. 시청자들은 탈모 탓에 늘 모자를 쓰고 다닌다는 38세 임대규씨의 텅빈 두피가 기적처럼 메워지는 장면에 환호했다.

'히든펌' 과정. 엘샘 인스타그램 캡처

이씨는 탈모인들을 위해 ‘히든펌’을 개발했다고 한다. 히든펌은 모발 끝을 머리의 비어있는 공간으로 말아 자연스럽게 빈공간을 채워주는 방식의 헤어스타일링법이다.

히든펌 전(왼쪽)과 후(오른쪽). 엘샘 인스타그램 캡처

네티즌들은 이씨의 SNS계정에 게재된 탈모 헤어스타일링 전·후 사진에 “신의 손이다” “탈모 희망이 보인다”라는 댓글을 달며 극찬했다.

김다영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