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채널 '띠예' 캡처

어린이 유튜브 크리에이터 띠예가 시구에 나선다.

두산베어스는 26일 오후 2시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한화이글스와의 홈경기에서 승리기원 시구 행사를 진행한다. 이날 마운드에 오르는 주인공은 어린이 유튜브 크리에이터 띠예 양이다.

바다포도 먹는 띠예. 유튜브 채널 '띠예' 캡처

띠예는 지난해 11월 유튜브에 ‘바다 포도 ASMR’ 영상을 처음으로 게시했다. ASMR은 바람 부는 소리, 연필로 글 쓰는 소리 등 뇌를 자극하는 소리로 만들어진 영상을 가리키는 말이며 영상 속 소리로 심리적 안정을 유도한다.

띠예는 이른바 ‘랜선 이모’로 불리는 팬들을 보유하며 올리는 영상마다 높은 조회수를 기록했다. 현재는 90만명이 넘는 구독자를 가진 프로 유튜버다.

두산베어스 유튜브 채널인 ‘베어스포티비’에 출연한 띠예

초등학생인 띠예는 영상 기획부터 촬영, 편집까지 직접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귀여운 외모와 다양한 ASMR 콘텐츠로 유튜브 이용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모태 두산 팬으로도 알려진 띠예는 지난 5일 두산베어스 유튜브 채널인 ‘베어스포티비’에 출연해 외국인 선수 페르난데스와 함께 어린이날 특집 ASMR 콘텐츠를 진행한 바 있다.

김다영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