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오전 4시 10분께 경남 남해군 삼동면 양화금 동방 약 0.5마일 해상에 설치된 정치망 어장에 길이 5m 이상의 밍크고래 한 마리가 죽은 채로 발견됐다.

정치망 관리선 선장은 당시그물을 올리다가 밍크고래를 발견하고 관리선에 설치된 크레인을 이용해 인양했다고 전했다.

통영해양경찰서 남해파출소 직원이 작살 사용 등 고래의 죽음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김다영 인턴기자, 뉴시스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