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중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근무 중 경찰에 긴급체포된 현직 고등학교 교사가 영장실질심사를 위해 12일 법원에 출석했다.

대전지방경찰청 성폭력수사대는 제천 한 고등학교에서 근무 중인 교사 A씨(30)를 성폭행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 등으로 지난 10일 오후 2시쯤 긴급 체포했다. A씨는 12일 오후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위해 대전지방법원 법정에 출석했다.



A씨는 인터넷 채팅을 통해 접촉한 피해 여중생과 지난 2월 말 만나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여중생에게 신체 사진과 동영상 등을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피해 사실을 전해 들은 여중생 어머니의 신고를 받아 제천서 근무 중이던 A씨를 붙잡았다.

문지연 기자 jymoon@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