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18일 ‘마틴 로이드 존스의 설교와 목양’주제로 콘퍼런스

예수비전교회, 교리와 부흥 콘퍼런스

서울 예수비전교회(도지원 목사)는 오는 17~18일 서울 구로구 본 교회에서 ‘마틴 로이드 존스의 설교와 목양’을 주제로 교리와 부흥 콘퍼런스를 연다.

교리와 부흥 콘퍼런스는 성경의 교리에 충실한 교회의 부흥을 꿈꾸는 목회자와 신학생들을 대상으로 2012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올해는 제주도를 포함하여 전국 각지에서 200명이 넘는 목회자와 신학생들이 참가를 신청했다.

마틴 로이드 존스는 20세기에 영국에서 설교를 통해 사람들을 변화시키고 교회의 부흥을 이끌며 세상에 영향을 주었던 목회자다. 도지원 목사는 “오늘 교회에 필요한 것이 바로 이런 목회자”라며 “강단이 새로워짐으로써 교회가 새롭게 되는 하나님의 역사, 우리가 마틴 로이드 존스의 설교와 목양을 주목해야 하는 이유”라고 강조했다.

콘퍼런스에는 도 목사 외에 박완철(남서울은혜교회·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 설교학 교수) 박태현(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 설교학 교수) 서문강(중심교회) 김진수(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 구약학 교수) 목사 등이 강사로 나선다. 이들은 각각 마틴 로이드 존스의 설교와 심정적 이해, 성령론적 설교, 목양적 설교 등에 대해 전한다.

17일 저녁에는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의 삶과 유산에 대한 다큐멘터리 영화 ‘Logic on Fire’를 상영한다. 또한 현장 목회자들을 실제적으로 돕기 위해 ‘하나님 나라와 성령’ 등의 특강도 이어진다.

뿐만 아니라 서적전시회도 열린다. 모든 참가자들에겐 도서쿠폰이 제공된다. 목회자와 신학생을 대상으로 하지만 저녁 강의는 누구나 와서 들을 수 있다. 도 목사는 “교회가 안팎으로 어려운 시기이지만 목회자들이 성경으로 돌아가 진리와 경건에 힘쓴다면 하나님께서는 부흥의 은혜를 부어주실 것”이라고 전한다.

전병선 기자 junbs@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