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여수시가 7월부터 만 3~5세 아동의 어린이집 무상 보육을 전면 시행한다.

18일 여수시에 따르면 여수지역 어린이집은 총 149개로 민간·가정이 101개, 법인·시립·직장 등이 48개다. 어린이집 이용 아동은 7290여명에 이른다.

그동안 법인·시립·직장 어린이집 등은 무상 보육이 진행됐다.

하지만 민간·가정 어린이집을 이용하려는 부모는 매달 4만5000원에서 7만8000원까지 추가 보육료를 내야 했다.

여수시는 어린이집 간 불평등을 해소하고 부모의 어린이집 선택권을 보장하기 위해 사업비 6억900만원을 추가확보했다.

앞으로 사업이 추진되면 그동안 무상 보육 혜택을 받지 못했던 아동 920여명이 보육료를 전액 지원받게 된다.

시 관계자는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보육 도시 조성을 위해 민간·가정 어린이집까지 무상 보육을 확대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미래 주역인 아이들을 돌보고 지원하는 일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여수=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