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남동발전 영흥발전본부(본부장 유준석)는 18일 안전사고 예방 및 안전 경각심 고취를 위해 「협력사와 함께하는 안전동행」이란 주제로 특별안전교육을 개최했다.

이날 영흥발전본부는 협력사 전직원과 함께 최근 변경된 안전기준에 대한 설명 및 안전퀴즈를 시작으로 발전소에서 흔히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 사례와 영흥발전본부의 아차사고 사진을 함께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유 본부장은 “본부에 근무하는 모든 근로자는 소속회사 직원의 안전뿐만 아니라 본부 전 직원의 안전도 관심을 갖고 위험상황을 개선하고자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영흥발전본부는 “근로자가 출근할 때 모습 그대로 퇴근하도록 하는 것이 우리의 의무”라는 기본 원칙을 바탕으로 불안전작업장 신고제도(Safety Call) 등을 정착시켜 나가고 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