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 신애라 인스타그램

배우 신애라가 남편 차인표와의 18년 전 광고를 재연했다.

신애라는 18일 인스타그램에 “2001년 광고 촬영 사진을 18년이 지난 현재 큰딸이 똑같이 찍어줬어요”라며 “가족과 함께하는 과거로의 여행 재밌네요. 신애라의 추억소환 1탄”이라고 적었다.

신애라는 글과 함께 18년 전 광고 사진과 이를 똑같이 따라한 사진 2장을 나란히 올렸다. 두 사람이 바닷가에서 입맞춤을 하는 사진이다. 신애라는 한쪽 발을 들어 올린 자세까지 그대로 재연해냈다. 네티즌은 변함없는 두 사람의 모습에 감탄했다.

신애라와 차인표는 1995년에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뒀다.


박은주 기자 wn1247@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