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

미션 > 전체

“생명 나눔의 기쁨과 감동 나누러 오세요”

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 24~29일 ‘2019 도너패밀리 사랑방 방문 주간’ 진행


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이사장 박진탁 목사)는 24일부터 한주간 ‘2019 도너패밀리 사랑방 방문주간’ 행사를 진행한다.

서울특별시의 후원으로 열리는 이 행사는 뇌사 장기기증인 유가족의 쉼터인 사랑방을 소개하고 서로의 아픔을 위로하는 자리다.

운동본부는 2015년 2월 서울특별시 후원으로 서울 지하철 2, 5호선 충정로역 8, 9번 출구 사이에 ‘사랑의 장기기증 홍보관’을 조성했다.

이곳을 뇌사 장기기증인 유가족(도너패밀리)의 쉼터인 ‘도너패밀리 사랑방’으로도 운영 중이다.

앞서 지난 22일에는 도너패밀리 회장 강호 목사를 비롯, 뇌사 장기기증인 유가족과 이식인 등 20여 명이 참석해 사랑방을 청소하고 단장했다.

이날 사랑방을 찾은 도너패밀리 김형경 씨는 “그동안 도너패밀리만을 위한 공간이 없어 떠도는 듯한 마음이었는데, 오늘 이곳을 함께 꾸미니 내 집 같은 따뜻한 기분이 든다”며 “앞으로도 시간이 될 때마다 자주 찾게 될 것 같다”는 소감을 전했다.

청소를 마친 뒤에는 먼저 떠난 가족을 기리며 편지를 적어 사랑방 한편에 자리 잡은 생명나눔 나무에 걸고 사연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청계천으로 이동한 참석자들은 주말을 맞아 거리에 나온 시민을 상대로 장기기증 캠페인을 펼쳤다.

박진탁 이사장은 “사랑방은 생명나눔을 실천한 이들이라면 누구든지 담소를 나눌 수 있는 곳”이라면서 “고향집 같은 사랑방에서 행복한 기운을 가득 안고 돌아가기를 바란다”고 했다.

‘2019 도너패밀리 사랑방 방문 주간’은 29일까지 이어진다.

평일에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 주말에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개방한다.

이후에도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는 항상 열려 있어 도너패밀리와 생명 나눔에 관심 있는 사람들이라면 누구나 방문 가능하다.

유영대 기자 ydyo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