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박 전 대통령이 27일 서울대병원 암병동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서울대병원에 따르면 이 전 대통령은 이날 오후 1시30분쯤 서울 종로구 혜화동 서울대병원 암병동 특실에 입원했다. 이 전 대통령은 고열 등 감기 증세를 보여 검진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 전 대통령 측은 “최근 몸 상태가 많이 안 좋아 병원에 갔고 의사의 권유에 입원했다”며 “열이 많이 나 하루 정도 입원할 듯하다”고 설명했다.

병원 관계자는 “본관 특실에 자리가 없어 암병동으로 갔다”며 “위중한 병으로 입원한 것은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 전 대통령의 퇴원 일정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문지연 기자 jymoo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