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버닝썬 무관하다…엮지 말라” BJ열매·우창범 폭로전에 분노한 변아영

변아영 인스타그램 캡처

BJ열매와 우창범이 자신들의 과거 연애사를 근거로 폭로전을 이어가면서 변아영(BJ아영)까지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내리고 있다. 결국 변아영은 불편한 심경을 드러내며 과거 BJ열매와 나눈 대화 내용을 캡처 이미지로 공개했다.

변아영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입장문을 올렸다. “참다 참다 올린다. 가만히 있던 나는 대체 무슨 죄이냐”라고 한 변아영은 “그분의 전 남친의 현 여친분과 인스타 맞팔을 하고 사진을 올린 것이 죄냐”고 불만을 토로했다.

“확실하게 말한다. 나는 버닝썬 사건과 관련이 없다. 그거 때문에 방송 접은 거 아니다”라고 한 변아영은 “가만히 잘살고 있다 똥 시원하게 뒤집어 씌워졌다”고 토로했다. “그분과 카톡 대화 내용 다 있지만 주변 지인들에게 협박했을 당시 엮이고 싶지 않아 조용히 있었다”고 한 변아영은 “나이 먹을 만큼 먹고 과거 사건으로 고생했던 사람이 저렇게 겁 없이 얘기하는 게 신기할 뿐”이라고 했다.

“피해망상 있는 것 자기 입으로 얘기해 놓고 하루 종일 실검(실시간 검색어)에 뉴스 기사에 일은 크게 만들어 놓고 방송 보니 그저 다 뇌피셜에 직접적인 증거는 하나도 없이 괜한 사람들만 피해받고”라고 한 변아영은 “그 분이 화난 이유가 자신은 빼고 (나머지 멤버들과) 인스타로 친해졌기 때문인 것 같은데 그럴거면 지인 통해 번호 알아서 직접 사과 요구하지 그랬냐”고 꼬집었다.

“얼마나 깔게 없으면 페미(페미니스트)로 까는지도 모르겠다. 그분과 더 이상 연관 짓지 말아달라”고 한 변아영은 “그분에게 악감정 있는 상태도 아니었고 정말 관심이 없어서 어떻게 살든 상관없다. 그저 치료 잘 받길”이라고 했다.

이와 함께 공개한 BJ 열매와의 대화 내용에는 더 이상 연락하지 말자는 내용이 담겼다. 그 이유에 대해서는 BJ열매가 변아영을 뒤에서 저격하며 험담했기 때문이라는 주장이 담겼다. 앞서 BJ열매는 인터넷 방송을 통해 우창범에 대한 2차 폭로를 하던 중 변아영을 언급했다. 방송에서 BJ열매는 변아영이 자신과 우창범의 소개로 갓세븐 멤버 마크와 만났다가 헤어졌지만 마크는 죄가 없다고 주장했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