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31일(수) 문화가 있는 날 개봉하는 <엑시트>가 기상천외한 재난 탈출을 예고하는 짠내 폭발 메인 포스터와 캐릭터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영화 <엑시트>는 청년 백수 용남(조정석)과 대학동아리 후배 의주(임윤아)가 원인 모를 유독가스로 뒤덮인 도심을 탈출해야 하는 비상 상황을 그린 재난탈출액션 영화다.


먼저 짠내 폭발 메인 포스터에는 유독가스가 뒤덮인 도심에서 살기 위해 밧줄 하나에 몸을 의지해 고공 낙하 중인 용남(조정석)과 의주(임윤아)의 모습이 담겼다. 울고 있지만 웃고 있는 용남&의주 콤비의 실감나는 표정과 액션이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캐릭터 포스터에선 가스를 피하기 위해 방독면을 쓰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사로잡는다. “꼭 살아서 만나자아아아아”, “꼭 살고 싶어요오오오오”라는 귀여운 대사 처리를 통해 힘든 재난 상황 속에서도 긍정적인 태도를 잃지 않는 용남과 의주의 모습을 만날 수 있다. 공개된 포스터만큼이나 귀엽고 사랑스러운 영화가 될 <엑시트>는 지난 금요일, 메인 예고편을 공개해 온라인 상 폭발적 반응을 얻고 있다.

공개된 메인 예고편에서는 올여름 가장 주목해야 할 배우 조정석, 임윤아뿐만 아니라 고두심, 박인환, 김지영 등 베테랑 배우들의 웃음, 짠내, 액션 연기를 만날 수 있다.

어머니의 고희연에 발생한 사상 최악의 가스 테러 상황 속 이를 헤쳐 나가기 위한 두 사람의 용감한 행동과 기상천외한 탈출 과정이 메인 예고편에 생생하게 담겼다. “탈출 순서는 아픈 큰누나, 사랑하는 부모님, 연로한 친척 어른, 철없는 사촌동생들, 그리고 나인가?”라는 대사에서 영웅담이 즐비했던 기존 재난 영화를 탈피한 용남이의 현실적인 고민을 느낄 수 있다. 인생이 재난 상태였던 용남과 의주가 진짜 재난을 만나 살기 위해 탈출해 나가는 과정은 관객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킬 예정이다.

메인 예고편이 공개된 후 “이 영화는 정말 갈수록 궁금하다”, “웃고있어도 눈물이 난다”, “조정석 인생 영화될 듯”, “쓰레기봉투 입고 있어서 웃긴데, 아이맥스 개봉이라 더 궁금해지는 올여름 제일 궁금한 영화“ 등 다양한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올여름 코믹과 감동 두 가지를 확실히 보장할 영화 <엑시트>는 7월 31일 IMAX 및 2D 개봉 예정이다.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김기호 hoya71@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