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

미션 > 전체

완도 소랑도교회, 가수 김종찬 목사 초청 ‘소랑음악회‘

내달 12일 교회 본당서…‘낙도 선교‘ 봉사활동 잇따라, 쉐카이나찬양팀 등도 출연


소랑도교회(최미숙 목사)는 다음 달 12일 오후4시 전남 완도군 금일읍 소랑길 이 교회 본당에서 지역 주민을 초청해 ‘소랑음악회’를 개최한다.

가수 출신 목회자 김종찬(말씀과찬양의교회·사진) 목사와 쉐카이나찬양팀이 출연한다.

김 목사는 찬양을 부르고 간증 및 메시지를 전할 예정이다.

김 목사는 1980년대 인기 가수다.

‘토요일은 밤이좋아’ ‘사랑이 저 만치 가네’ ‘당신도 울고 있네요’ 등 많은 히트곡을 남겼지만 지금은 말씀과 찬앙만을 하는 목회자로 활동하고 있다.

소랑도교회 최미숙 목사는 초청의 글에서 “음악회를 통해 우리 교회는 물론 마을 전체가 부흥했으면 좋겠다”며 “은혜의 시간이 될 수 있도록 기도로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소랑도교회는 서울 중구 영락교회가 1989년 ‘낙도 선교’의 사명으로 건축했다.

최 목사는 “소랑도에는 현재 48가구 약 100명이 거주하고 있다”면서 “소랑도 땅에서 하나님이 찾으시는 그 한 사람이 나오길 소망하다. 낙도선교를 위해 관심을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지난 7월 14일 광주 빛과사랑교회(리종기 목사) 청년들이 소랑도교회 주변에 벽화를 그리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최미숙 목사

소랑도교회 전경



한편, 낙도 선교를 위한 한국교회의 사랑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광주포도원교회 선교팀은 다음 달 1~3일 이 교회 본당 리모델링 공사를 한다.

또 마을 주민을 위한 이·미용 봉사를 진행한다.

서울 새빛전원교회 교인들도 다음 달 14~17일 방충망 교체와 LED등 교체, 이·미용 봉사활동을 벌일 예정이다.

유영대 기자 ydyo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