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슛돌이’ 이강인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지난 15일 디시인사이드 ‘해외축구 갤러리(이하 해축갤)’에는 이강인의 열애설에 관련한 입장 표명을 촉구하는 성명문이 게재됐다.

디시인사이드 '해외축구갤러리'

해축갤 일동은 “한국 축구의 희망 이강인 선수를 지지하는 디시인사이드 해외축구 갤러리는 최근 이강인 선수의 열애 소식을 접하고 참담한 심정을 금할 길이 없어 ‘입장 표명 촉구 성명문’을 발표한다”며 이강인의 ‘럽스타그램 사태’에 대해 공식 입장을 밝혀줄 것을 요구했다.

앞서 해당 커뮤니티에서는 이강인의 열애설이 논란이 됐다.

디시인사이드 '해외축구갤러리'

한 누리꾼은 지난 13일 이강인이 공식 계정으로 한 비공개 계정을 팔로우했다고 밝혔다. 이 비공개 계정의 프로필 사진은 ‘펭귄 인형’이었는데 이는 이강인이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당시 들고 다녔던 것과 동일한 인형으로 추측된다.

다음날인 14일에는 비공개 계정 사진이 축구선수 박주호의 아들인 건후 사진으로 바뀌었고, 이 계정을 황태현과 엄원상이 팔로우를 했다.

디시인사이드 '해외축구갤러리'

또한 해당 계정의 주인은 이강인 인스타그램 게시물에 댓글을 달았고 이 댓글에 조영욱이 ‘좋아요’를 누르며 열애설에 불을 지폈다. 이외에도 게시글의 댓글을 통해 ‘ㅇㄱㅇ’을 언급하며 친분이 있는 사이임을 알렸다.

열애설을 제기한 누리꾼은 ‘U-20 대표팀 선수들이 이강인에게 여자친구를 소개해준 것 아니냐’며 이 여자친구가 2살 연상의 여대생이라고 추측했다.

디시인사이드 '해외축구갤러리'

이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이강인의 열애설이 화제가 되자 비공개 계정의 게시물이 전부 삭제됐으며 팔로잉 목록도 0명이 됐다. 그러나 이들은 이후 또 다른 커플 계정을 만들어 비공개 게시물을 올리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송혜수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