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티이미지뱅크 제공

모텔에서 10대 청소년들로부터 협박을 당했다는 30대 남성의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2일 인천 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7일 오전 5시쯤 인천의 한 모텔에 있던 A씨(33·남)로부터 “10대 청소년 2명에게 협박을 당하고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출동한 경찰은 모텔 방에 함께 있던 A씨와 B양 등 청소년 3명을 지구대로 임의동행해 조사했다.

A씨는 경찰에서 “남자 청소년 2명이 흉기를 들고 방에 들어와 폭행과 협박을 했다”고 진술했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B양을 채팅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알게 된 뒤 모텔에 함께 투숙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B양과 모텔에 함께 투숙한 경위와 청소년들의 협박 여부 등을 조사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조건만남 등 여러 가지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13일 전주에서도 채팅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10대와 조건만남을 하려던 60대 남성이 10대 남녀 4명에게 폭행당한 뒤 현금 280만원을 갈취당하는 일이 있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유흥비를 마련하기 위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강문정 객원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