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아침마당 캡처

전 권투선수 홍수환과 가수 옥희 부부가 오랜 이별 후 재결합에 관해 말했다.

23일 방송된 KBS ‘아침마당’에서 홍수환, 옥희 부부가 게스트로 출연해 16년 만의 재결합 소감을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홍수환은 “16년 헤어져 있으면서 정신을 차린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옥희는 “우리 딸한테 아빠에 대해 이야기를 해줘야 하는데 안 좋은 감정이 드니까 이야기를 한마디도 안 했었다”며 “친정에서는 아빠에 대해 안 좋게 이야기했다”고 털어놨다.

KBS 아침마당 캡처

이어 “장미화 선배님도 헤어졌었는데 그 형부랑 만나서 식사도 하고 술도 한잔하더라. ‘헤어졌는데 어떻게 저렇게 할까’ 했다. 장미화 선배님이 ‘애가 있으니까 이렇게 된다’고 하더라”며 “순간적으로 나도 ‘(아이에게) 아빠를 만나게 해줘야지’라는 생각이 들어 (홍수환이) TV에 나오면 ‘저 사람이 네 아빠야’라고 말했다”고 덧붙였다.

그는 “딸이 ‘엄마는 왜 이리 못생긴 사람을 만났냐’고 하더라. 젊은 시절 사진을 보여주니 ‘엄마가 좋아할 만도 했네’라고 말했다”며 “아빠 있으면 용돈도 받고 사고 싶은 것 사달라 해라. 그렇게 다시 만나게 해줬다”고 전했다.

김다영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