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BTS, 1억뷰 MV 21편 韓 최다… 데뷔곡도 6년 만에 돌파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전 세계에 K팝의 매력을 듬뿍 알리고 있는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데뷔곡 ‘노 모어 드림’ 뮤직비디오가 공개 6년여 만에 유튜브 조회 수 1억을 돌파했다.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1억뷰 뮤직비디오 21편을 보유하며 한국 가수 최다 기록을 자체적으로 갈아치웠다.

3일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2013년 6월 공개된 방탄소년단의 데뷔 앨범 ‘투 쿨 포 스쿨’의 타이틀곡 ‘노 모어 드림’은 이날 오후 6시55분쯤 유튜브 내에서 조회 수 1억을 넘어섰다. ‘노 모어 드림’은 강렬한 비트와 서정적인 가사가 돋보이는 곡으로 1990년대를 풍미한 사운드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했다.

뮤직비디오에는 꽉 막힌 학교를 벗어나 자유로운 일탈을 즐기는 방탄소년단의 모습이 담겼다. 스케이트 보더들과 어울리는가 하면 이들이 벽에 붙어있는 성적표를 뜯어버리는 모습은 시청자들이 해방감을 느끼게 하기에 충분하다.


방탄소년단 멤버 제이홉.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같은 날 방탄소년단(BTS) 멤버 제이홉(본명 정호석·25)의 믹스테이프 ‘Daydream(백일몽)’ 뮤직비디오도 유튜브 조회 수 1억을 돌파했다. 해당 뮤직비디오는 이날 오후 12시34분쯤 유튜브 조회 수 1억을 넘어섰다. 방탄소년단의 믹스테이프 뮤직비디오 중에서는 첫 1억뷰 기록이다.

Daydream(백일몽)은 지난해 3월 제이홉이 공개한 믹스테이프 ‘Hope World’의 타이틀곡으로 방탄소년단 제이홉이 아닌 정호석으로서 현실적으로 불가능하지만 경험하고 싶었던 여러 꿈을 상상해 풀어낸 곡으로 전해진다. 뮤직비디오는 그런 제이홉의 꿈을 감각적으로 표현해냈는데, 화려한 색감과 다양한 배경의 어우러짐이 돋보인다.

아울러 제이홉의 첫 믹스테이프였던 Hope World는 발매 직후 전 세계 63개 국가 및 지역에서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1위에 올랐으며,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38위를 기록하는 기염을 토한 바 있다.

강경루 기자 ro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