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옥순 엄마부대 대표가 8일 서울 종로구 옛 일본대사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문재인 대통령이 일본정부에 사과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

권현구 기자 stoweo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