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방학을 맞은 어린이들이 14일 서울 성동구 중랑천 송정제방산책로 내 매미학습장에서 열린 '매미학습교실'에서 숲 해설가와 함께 매미를 채집하고 있다. 매미학습교실은 숲 해설가와 함께 매미의 생태, 구조 등에 대한 학습 및 직접 매미를 채집해보고 자신이 잡은 매미의 종류와 생김새를 관찰 후 자연으로 돌려보내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윤성호 기자 cybercoc@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