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인천중구지사 김종선 지사장은 14일 인천중구장애인보호작업장(이선국 원장)에 후원금 400만원을 전달했다.

후원금은 장애인의 직업능력 개발과 취업준비를 위한 베이커리 직무교육 프로그램에 사용된다. 이에 따라 장애인들의 제빵직무능력 향상과 기술습득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보인다.

한국마사회 인천중구지사 김종선 지사장은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매년 지역사회에서 소외받는 장애인들을 위한 지원활동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장애인 복지증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