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도서 광복절 경축 독도 태권도 퍼포먼스 열려

울릉도에서 열린 제74주년 광복절 기념 독도 태권도 퍼포먼스. 울릉군 제공.

제74주년 광복절을 기념해 독도 태권도 퍼포먼스가 14일, 15일 양일간 울릉도 일원에서 개최됐다.

경상북도와 울릉군, 국기원이 주최하고 한국마이스진흥재단이 주관한 이번 행사는 최근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한일 갈등이 첨예한 가운데 높은 관심과 참여 속에 진행됐다.

14일 전야제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60여명의 태권도 시범단의 태무공연, 독도 플래시 몹 등 다양한 볼거리와 퍼포먼스를 통해 전 세계에 우리 고유의 무예인 태권도와 우리 땅 독도를 알리는 소중한 계기가 됐다.
울릉도에서 열린 제74주년 광복절 기념 독도 태권도 퍼포먼스. 울릉군 제공.

이번 행사에 참여한 태권도 소년·소녀들은 선열들이 고귀한 애국정신으로 이뤄낸 광복처럼 우리 땅 독도를 수호한다는 마음으로 멋진 공연을 펼쳤다.

태권도 시범단은 “우리 땅 독도를 지킨다는 마음으로 이날 행사에 참여 했다”고 입을 모았다.

15일 광복절 당일은 태풍의 영향권으로 독도의 입도가 제한되면서 독도의 관문인 사동항에서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울릉의 1만여 군민들은 우리 땅 독도를 수호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국민께서도 울릉도·독도를 많이 찾아 주시는 것이 우리 영토 수호에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울릉=안창한 기자 changha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