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싱키 공항에 펼쳐진 초대형 오로라…‘삼성 스마트 LED’


삼성전자가 핀란드 헬싱키 반타 국제공항에 총면적 167㎡(가로 77.3m, 세로 2.16m)에 달하는 초대형 스마트 LED 사이니지를 설치했다고 15일 밝혔다.

반타 국제공항에는 연간 2000만명이 방문한다. 여행객들은 삼성 스마트 LED 사이니지로 구성된 미디어월을 통해 핀란드 관광청에서 제공하는 설경과 오로라 등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감상할 수 있다.


삼성전자가 반타 국제 공항에 설치한 ‘IF-D시리즈(P4)’는 픽셀 간격이 4mm에 불과해 근거리에서도 고화질 구현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오목하고 볼록한 형태뿐 아니라 최대 6000R 곡률의 S자 디자인이 가능해 곡선의 아름다움을 살리는 등 원하는 대로 설치할 수 있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