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제74주년 8.15광복절 기념식






3.1운동 100주년 해를 맞는 제74주년 8.15 광복절 기념식이 14일 국회의원회관에서 국회재단법인 3.1운동 UN 유네스코 세계 기록 유산 등재 기념재단, 세계 한인 협력기구, 한일 기독의원연맹 주최로 새에덴교회(소강석 담임목사)성도등 2,0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렸다.
소강석 새에덴교회 담임목사(3.1운동 UN 유네스코 등재위 공동회장, 한국 교계 국회 평신도 5단체협 지도목사)는 평화 메시지를 통해 “조국의 광복을 위해 우파, 좌파 할 것없이 모두가 손을 잡고 독립운동을 하였던 것이 우리 민족의 장래와 남북 평화통일의 꽃길을 여는데 도움이 된다면 좋겠는데 , 그렇지 못한 것이 우리의 현실이고 우리의 상황입니다. 그래서 우리는 우리 한민족으로서의 자존심과 정체성을 지키면서도 국가의 이익과 장래를 위하여 현해탄에도 평화의 꽃씨를 뿌리고, 저 비무장지대에도 화해의 꽃씨를 뿌려야 할 때입니다. 특히 그리스도인들은 화평의 사명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하나님의 자녀들은 오늘도 평화의 꽃씨를 뿌리며, 화해의 꽃씨를 뿌리며 살아가야겠습니다.”라고 말했다.

김영진 3.1운동 UN유네스코 등재위 공동회장은 기념사에서 “금년 광복절은 특히 민주공화국 100년을 맞는 해입니다. 독립 선열들의 피와 땀과 눈물어린 희생으로 광복을 맞이했습니다. 그 때 선열들은 독립과 애국이라는 대의 앞에 신분과 지위, 성별의 구분 없이 모두 하나 되어 치열하게 싸웠습니다. 오늘의 광복은 선열들이 죽음을 무릎쓰고 함께 싸워 이겨낸 결과입니다. 광복 74주년을 맞아 경제전쟁을 감행한 일본 아베 정권의 도발앞에서 우리의 스스로의 능력으로 우리의 미래를 결정해야 될 중대한 국면에 직면했습니다. 나라 구성원 전체가 똘똘 뭉쳐 대응해 나가는 것이 중요합니다. 종교,이념, 계층, 성과 나이를 초월하여 함께 노력해나갑시다.”라고 밝혔다. 또한 이날 만세삼창, 한반도 평화통일을 위한기도등 다채로운 기념식 행사도 함께 진행되었다.

강민석 선임기자 kang1960218@gmail.com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