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관광공사, 경기도 최초 ‘유네스코 생물권 보전지역’ 고대산 휴양림서 ‘생물 다양성 탐사캠프’ 연다


경기관광공사가 경기도 최초의 ‘유네스코 생물권 보전지역’인 연천군 소재 고대산 휴양림에서 다양한 생물들을 탐사하고 힐링하는 특별한 기회를 마련했다.


경기관광공사는 연천군과 공동으로 ‘연천 고대산 바이오블리츠-생물 다양성 탐사캠프’를 24일부터 25일까지 이틀간 연천군 고대산 일대에서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경기관광공사에 따르면 연천 고대산 바이오블리츠-생물 다양성 탐사캠프는 전문가가 동행해 다양한 생물종을 찾아 직접 기록하는 시민 과학참여 활동이다.

400여 명을 대상으로 각종 체험 부스를 비롯해 탐사대회, 토크 콘서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인다.

초등학생 이상부터 참여할 수 있으며 숙박 여부도 선택 가능하다.

행사 참가는 직접예매(ssong500.com)을 비롯해 지정예매처(아이스크림몰, 티몬, 쿠팡, 모하지)를 이용해 온라인으로 접수 가능하다.

탐사캠프는 주간 야간 새벽으로 나뉜다.

참가자들은 주간부터 새벽까지 야행성 곤충부터 새벽에 주로 활동하는 새, 양서파충류까지 다양한 동식물종을 살펴보고 만져볼 수 있다. 다만 참가자들은 주간에는 식물, 곤충, 조류 등 총 8개 탐사 분야 중 1개를 택할 수 있다.

잠자리 전문가 정광수 박사와 함께하는 토크 콘서트도 선보인다.

수원=강희청 기자 kanghc@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