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필모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이필모가 득남 후 아빠가 된 소감을 밝혔다.

이필모는 20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3시간의 진통 끝에 너무나 예쁘게 우리 오잉이가 태어났다”고 전했다.

이어 “힘든 시간 버텨준 수연 고맙고 또 고맙다. 고생했고 사랑한다”며 “아비가 되었다. 이제 아비된 자로서 내가 줄 수 있는 모든 것을 주겠다. 주변에 긍정적이고 좋은 영향을 줄 수 있는 아이로 잘 키우겠다”고 적었다.

이필모는 또 “건강히만 자라다오~ 축복해 주시는 모든 분 제 영혼을 담아 인사드린다. 정말로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이필모 소속사 케이스타엔터테인먼트 측에 따르면 이필모·서수연 부부는 지난 14일 득남했다.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한 상태다.

두 사람은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연애의 맛’으로 인연을 맺어 지난 2월 결혼했다.

신유미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