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겸 모델 이호정이 21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압구정점에서 영화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은 평균나이 17세, 훈련기간 단 2주. 역사에 숨겨진 772명 학도병들이 인천상륙작전을 성공시키기 위해 투입되었던 장사상륙작전을 그린 영화이다.

인천상륙작전 뒤에 가려진 장사상륙작전, 기밀에 부쳐진 탓에 기억하는 이가 드문 그날이(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을 통해 스크린에 되살아난다. 영화는 당시 학도병들의 치열했던 전투를 현장감 있게 그려내는 것은 물론 그 안에 담긴 인물들의 이야기까지 진정성 있게 전달하며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박봉규 sona71@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