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한일 신뢰문제로 내린 결정… 한미동맹과는 별개”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22일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을 종료하기로 결정한 것과 관련, “한일간 신뢰 문제 때문에 촉발된 상황에서 우리 정부가 내린 결정”이라며 “한미동맹과는 별개의 사항이고, 한미동맹은 끊임없이 공조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강 장관은 이날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한중일 외교장관회담에 참석한 뒤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하면서 기자들과 만나 지소미아 파기에 대해 “일본에 대해서도 설명할 것이고 미국에 대해서도 설명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남중 기자 njkim@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