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손흥민(27)이 출격한다.

토트넘은 26일 오전 12시 30분(한국시각)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 경기를 갖는다.

이 경기가 손흥민의 EPL 복귀전이 될 것으로 보인다.

손흥민은 본머스와의 지난 시즌 37라운드에서 거친 플레이로 퇴장당했다. 잉글랜드축구협회(FA)로부터 총 3경기 출장 정지 징계를 받아 지난 시즌 최종전과 올 시즌 1, 2라운드에 결장했다.

영국 HITC는 “지난 시즌 맨체스터 시티와의 챔피언스리그에서 보여줬듯 손흥민은 매우 흥미로운 공격수”라며 “손흥민이 제 기량을 발휘하면 막아낼 수비수가 없다”고 평가했다.

한편 토트넘과 맞붙는 기성용의 소속팀 뉴캐슬 유나이티드의 상황은 그리 좋지 않다.

뉴캐슬은 부진한 경기력으로 리그 2연패를 기록하고 있고 선수단 분위기도 좋지 못하다는 소식이 다수의 언론 보도를 통해 전해지고 있다.

전진이 기자 ahbez@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