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일 서울 성북구 고려대학교에서 재학생 및 졸업생들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딸의 입학과정에 대한 진상규명을 촉구하고 있다.

이병주 기자 ds5ecc@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