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발전을 위해 사회공헌사업을 꾸준하게 펼치고 있는 한국마사회 인천중구지사(김종선 지사장)는 24일 성언의집 재가노인지원센터(전정옥 릿다수녀 센터장)의 홀로 사는 어르신들을 위한 사랑의 장바구니 행사를 후원하는 전달식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사랑의 장바구니 행사는 자원봉사자를 1:1 매칭시켜 인근 대형마트를 방문해 어르신들이 직접 필요한 물건을 구입해보는 행사로 재가 어르신들의 사회활동 참여를 유도하고 인지능력 향상 및 생활필수품 지원을 통한 실생활에 도움을 드리고자 마련된 것이다.

김종선 지사장은 “이번 사랑의 장바구니 행사가 지역의 재가 어르신들이 반복된 일상에서 벗어나 야외활동을 통하여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일상의 활력을 제공하는데 그 의미가 있다”면서 “오는 10월에도 성언의집 어르신들의 경기도 포천 문화체험 활동을 후원하는 등 앞으로도 지역의 재가 어르신들을 위하여 성심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