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초등생 1명 상습 성폭행한 11명의 중고생…4명은 이미 구속


강원도 한 초등학교 재학생인 여학생을 중‧고생들이 상습적으로 성폭행한 사건이 발생했다. 지금까지 밝혀진 가해자만 11명이며 그중 4명이 구속됐다.

SBS는 강원지방경찰청과 강원도 내 교육지원청 등을 인용해 강원도 내 한 초등학교에 재학 중인 A양이 지난 3월부터 5월까지 중‧고생들에게 수차례 성폭행을 당했다고 26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경찰 수사를 통해 밝혀진 가해자만 무려 11명이며 이 중 4명은 이미 구속됐다. 나머지 7명은 불구속 입건했다.

성폭행에 가담한 학생들은 인근 중학교 학생들과 고등학교 자퇴생 등 지역 선후배 사이인 것으로 알려졌다. 미성년자인 가해자들은 피해자 A양을 아파트로 유인한 뒤 수차례 성폭행을 한 사실이 알려졌다. 가해자들은 A양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면서 개별적으로 성폭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피해 사실은 학교 측이 A양의 결석이 잦아지자 상담을 하던 중 밝혀졌다. 이후 학교 측은 학교폭력 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피해 사실 확인 절차에 들어갔다. 또한 사안이 중대한 만큼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강원도 내 교육지원청 관계자는 “학교폭력대책위원회가 양쪽(학교)에서 열렸었고 초등학교는 피해자의 입장에서 열리게 됐고 거기에 연루됐다는 아이들이 구두로 이야기가 왔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피해자가 많이 어리기 때문에 성적자기결정권이 없다”며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에서 이 학생에 대한 보호조치를 내렸다”고 덧붙였다. 현재 A양은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심각한 우울증을 호소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